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평 일 09:00 ~ 18:00
  • 토요일 09:00 ~ 13:00
  • 점심시간 13:00 ~ 14:00

공휴일,일요일: 휴진

전화상담문의

  • 건강정보
  • 건강칼럼

건강칼럼


당뇨환자, 약에 따라 ‘심혈관질환 위험’ 달라진다
제2형 당뇨병은 인슐린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아 혈당이 상승하는 병으로, 약물을 통한 혈당 조절이 필요하다. 당뇨병 약물은 종류에 따라 인슐린 분비를 촉진하거나 포도당의 흡수를 조절하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혈당 조절을 돕는데, 최근에는 포도당이 소변을 통해 배출되게 만드는 약제가 관심을 받고 있다. 당뇨병 치료약인 ‘SGLT-2 억제제’다.

제2형 당뇨병은 약물을 통한 혈당 조절이 필요하다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심혈관질환 위험 낮추는 SGLT-2 억제제SGLT-2 억제제는 신장에서 포도당 재흡수를 유도하는 ‘나트륨·포도당 공동수송체2(SGLT-2)’을 억제함으로써 포도당이 소변을 통해 배출되게 만들어 혈당을 낮추는 당뇨병 치료제다. 인슐린 비의존적인 작용기전을 가지고 있고, 대부분의 경구용 혈당강화제와 병용 요법이 가능하다는 이점이 있어 최근 많이 사용되고 있다. 또, 당뇨병 치료약 중 심혈관질환 위험을 낮추는 효과가 있다고 최초로 보고되면서 국내?외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그런데, 최근 연구를 통해 같은 SGLT-2 억제제 계열의 약물일지라도 어떤 약제를 사용하느냐에 따라 심혈관질환 위험도가 달라진다는 사실이 확인됐다. 연구진에 따르면 치료약에 따라 심혈관질환 위험도를 최대 24%까지 낮출 수 있다.계열 같아도 심혈관질환 위험도 달라서울대병원 순환기내과 김형관·이희선 교수, 고려대구로병원 최유정 교수 공동 연구팀은 2016년부터 2018년까지 SGLT-2 억제제를 처음 처방받은 국내 경증 당뇨 환자 14만여 명을 사용한 약제에 따라 다파글리플로진 및 엠파글리플로진 그룹으로 구분하고, 약제에 따른 심혈관질환 위험 감소 효과를 비교했다. 다파글리플로진(Dapagliflozin)과 엠파글리플로진(Empagliflozin)은 국내에서 가장 많이 처방되는 SGLT-2 종류다.그 결과, 다파글리플로진 그룹은 엠파글리플로진 그룹에 비해 심부전 발생 위험이 16%, 심혈관질환으로 인한 사망 발생 위험 24% 낮았다. 이 차이는 두 약제가 유도하는 신경호르몬 반응이 서로 다르고, 특히 다파글리플로진의 SGLT-2 친화도가 상대적으로 높기 때문일 수 있다는 것이 연구팀의 가설이다. SGLT-2 친화도가 높을수록 이 단백질과 잘 결합하여 약물의 효과가 증대될 수 있다. 다만 연구팀은 다파글리플로진과 엠파글리플로진의 기전적 차이를 증명하려면 두 약제를 비교한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한편, 뇌졸중 및 심근경색 발생 위험은 두 그룹에서 차이가 없었다. ▲심부전 ▲뇌졸중 ▲심근경색 ▲심혈관질환으로 인한 사망, 이 4가지 질환의 종합적 위험도는 다파글리플로진 그룹이 엠파글리플로진 그룹보다 약간 낮았지만,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차이는 아니었다. 부작용 발생 여부로 평가한 약물 안전성도 동일했다. 즉 심혈관질환 발생에 종합적으로 미치는 영향은 두 약제가 동일하므로, 연구 결과를 주의해서 해석해야 한다는 것이 연구진의 설명이다.김형관 교수는 “심혈관질환을 줄이는 두 종류의 SGLT-2 억제제는 국내뿐 아니라 세계적인 당뇨병 치료 가이드라인에서도 우선적으로 권고되는 우수한 약제”라며 “이번 연구의 가장 큰 의미는 그동안의 SGLT-2 억제제 연구에서 비교적 적게 다뤄졌던 동양인이나 심혈관질환 위험이 낮은 경증 환자의 임상 데이터를 대규모로 분석했다는 데 있다”라고 연구의 의미를 밝혔다.이희선 교수는 “실제 임상 현장에서 매우 흔하게 처방되는 2가지 약제의 예후가 다를 수 있다는 사실은 향후 구체적인 치료 가이드라인을 수립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한편,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학술지 ‘심혈관 당뇨학(Cardiovascular Diabetology)’ 최신호에 게재됐다.


이전글 : “천식 환자는 ‘이 동작’ 하세요”...폐 건강 좋아지는 요가 동작
다음글 : 우리 아이 아토피가 천식, 비염으로?...‘알레르기 행진’이란? [건강톡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