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평 일 09:00 ~ 18:30
  • 토요일 09:00 ~ 14:00
  • 점심시간 13:00 ~ 14:00

공휴일,일요일: 휴진

전화상담문의

  • 건강정보
  • 건강칼럼

건강칼럼


‘입국 후 PCR 검사’ 오늘로 끝...요양병원 접촉 면회는 4일부터 재개
최근 감염취약시설 내 확진자 수 감소 추세, 해외유입 확진율 감소, 오미크론 하위변이의 치명률이 낮은 점 등을 고려해 해외 입국자와 감염취약시설 등에 적용됐던 방역조치들이 완화된다.특히 앞서 입국자 격리의무 해제, 입국 전 검사 해제가 시행된 데 이어, 입국 후 PCR 검사 의무가 해제되며, 국내 입국 관련 방역 조치는 모두 사라지게 되었다.

내일부터 입국 후 PCR 검사 의무가 해제된다|출처: 클립아트 코리아

입국 후 PCR 검사, 내일부터 해제…희망자는 입국 3일 내 무료10월 1일(토) 0시 입국자부터 국내 입국 시 하루 안에 받아야 했던 PCR 검사 의무가 해제된다. 금번 입국 후 검사 중단은 안정화 추세에 있는 국내외 방역 상황과 오미크론 하위변이의 치명률이 낮은 점 및 의무 검사에 따른 국민 불편 등을 감안하여, 전문가의 의견 수렴을 거친 후 결정됐다.다만, 유증상자의 경우에는 입국 시 검역단계에서 진단 검사를 실시한다. 검사를 희망하는 내국인?장기체류 외국인은 입국 3일 이내에 보건소에서 무료 진단 검사를 받을 수 있다.정부는 향후 치명률 높은 WHO 지정 우려 변이가 신규 발생하거나 발생률 또는 치명률이 급격하게 상승하는 국가가 발생할 경우에는 주의국가를 지정하여, 입국 전?후 PCR 검사를 재도입할 계획이다.4일부터 요양병원?시설 접촉 대면면회 허용감염취약시설 방역수칙은 6차 유행 이전 수준으로 완화된다. 정부는 지난 7월 25일부터 제한해온 감염취약시설의 접촉 면회와 입소자의 외출?외박을 10월 4일(화)부터 허용하기로 했다. 중단되었던 외부 프로그램 운영도 재개될 예정이다. 방문객의 경우, 방문 전 자가진단키트(RAT)로 음성이 확인되면 누구나 접촉면회를 할 수 있다. 다만 안전한 면회를 위해 사전예약제로 이루어질 예정이며, 면회 전 면회객 음성 확인, 실내 마스크 착용, 음식물 섭취 금지 및 면회 전후 환기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입소·입원자의 경우, 4차 접종을 마쳤거나 2차 이상 접종 후 확진 이력이 있다면, 제한 없이 외출·외박을 허용한다. 단, 외출·외박 후 복귀할 때는 신속항원검사(자가진단키트, RAT)를 받아야 한다.그간 중단됐던 외부 프로그램 운영도 재개된다. 3차 접종을 마쳤거나 2차 이상 접종 후 확진 이력이 있는 등 요건을 충족한 강사는 시설에 출입해 프로그램을 진행할 수 있다. 증상이 있는 경우에는 선제 검사를 받아야 한다. 이번에 개편된 방역조치는 향후 방역 상황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한편, 오늘 신규 확진자는 2만 8,497명으로 확진자 감소세를 유지하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안심하기에는 이르다는 것이 방역 당국의 판단이다. 박향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30일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브리핑을 통해 “실외활동이 증가하고 인플루엔자와 같은 호흡기 감염병이 우려되는 겨울이 다가오고 있어서 아직 안심하기에는 이르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생활방역 수칙준수를 통해 함께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전글 : 혈액투석, 복막투석하는 말기신부전...예방하려면
다음글 : '불필요한' 다이어트는 제2형 당뇨병 위험 높여 (연구)